이서울포스트
뉴스종합스포츠/연예
'70m 원더골' 손흥민, BBC 베스트11…"조지 웨아 떠올려"미드필더 부문 이름 올려…"올 시즌의 골 후보감"
가재모  |  jaemokah@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9  15:37: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손흥민(토트넘ㆍ왼쪽)이 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번리와의 홈경기에서 전반 32분 70m의 폭풍 질주 끝에 팀의 세 번째 골을 넣고 있다.

'70m 원더골' 손흥민, BBC 베스트11…"조지 웨아 떠올려"

미드필더 부문 이름 올려…"올 시즌의 골 후보감"

손흥민(토트넘ㆍ왼쪽)이 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번리와의 홈경기에서 전반 32분 70m의 폭풍 질주 끝에 팀의 세 번째 골을 넣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런 골은 AC밀란 시절의 조지 웨아 이후 처음이다."

'70m 질주 원더골'로 전 세계를 놀라게 한 손흥민(27·토트넘)이 영국 공영방송 BBC가 선정한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BBC는 9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가스 크룩의 이주의 베스트 11'을 발표하면서 손흥민을 미드필더 부문에 올렸다.

3-4-3 포메이션을 바탕으로 선정한 16라운드 베스트 11에서 손흥민은 조지 발독(셰필드 유나이티드), 조던 헨더슨(리버풀), 제임스 매디슨(레스터시티)과 함께 미드필더진의 왼쪽 윙 자리에 자리했다.

손흥민은 전날 열린 번리와의 홈 경기에서 전반 32분 폭풍 질주로 3-0으로 달아나는 골을 넣었다.

토트넘 진영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약 70m를 홀로 내달리며 무려 6명의 번리 선수를 따돌리고 골망을 흔들어 전 세계 축구 팬들을 열광케 했다.

호나우두(브라질), 디에고 마라도나(아르헨티나) 등 옛 슈퍼스타들의 역사적인 '장거리 질주 슈퍼 골'을 떠올리게 하는 득점 장면이었다.

BBC의 크룩 해설위원도 조지 웨아(현 라이베리아 대통령)라는 또 한명의 걸출한 골잡이를 '소환'했다.

크룩 해설위원은 "그라운드 끝에서부터 끝까지 달리며 수비수 한 무더기를 떨쳐낸 뒤 골을 넣는, 이런 장면을 보여준 건 라이베리아 대통령이 마지막이었다"면서 "오랜만에 손흥민이 그것을 해냈다"고 말했다.

1996년 AC밀란(이탈리아) 소속이던 웨아 대통령은 베로나를 상대로 82m를 질주한 뒤 득점한 바 있다.

크룩 해설위원은 "손흥민의 골은 분명 '올 시즌 최고의 골 장면' 후보감"이라면서 "라이베리아 대통령의 '업적'에 비견될 만하다"고 평가했다.

베스트 11 공격진에는 손흥민의 도움으로 넣은 선제 결승 골을 포함해 2골 1도움을 올린 해리 케인과 마커스 래시퍼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이 이름을 올렸다.
 

< 저작권자 © 이서울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 인기기사
1
향군회장단, 지상작전사령부 찾아 위문
2
한국당 불참속 '수사권 조정' 형사소송법 상정…13일 표결
3
이란 혁명수비대 "여객기 격추에 죽고 싶었다" 통렬한 반성
4
秋 "총장이 거역했다" 작심 비판…'인사논란' 정면돌파 의지
5
"미군 이란공격때 사전대피…트럼프, 수시간만에 긴장완화 선택"
6
[팩트체크] 검찰총장 의견 청취 없는 검사 인사는 위법?
7
한미동맹을 해치는 그 어떤 행위도 용납할 수 없다
8
대만독립 성향 차이잉원, 연임 성공…한궈위 "당선 축하"
9
닻 올린 정세균 총리 체제…경제·통합 '두마리 토끼' 잡을까
10
黃 "안철수 오면 고맙겠다"…安 "정치공학적 통합논의 참여안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52길 6 테헤란빌딩616호(역삼동)  |  대표전화 : 02)579-5656  |  팩스 : 02)538-5665
등록번호 : 서울,아02052  |  발행인 : 가재모  |  편집인 : 김일홍  |  편집고문 : 민병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병일
Copyright © 2011 이서울포스트(주)글로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aemokah@daum.com / kih10kr@empas.com